[특징주] 온실가스 배출량 40% 감축에 '탄소배출권주 급등'

정부가 2030년까지 온실가스 배출량을 2018년 대비 40% 감축하기로 목표를 확정하면서 관련주가 19일 장 초반 급등하고 있다.

이날 오전 9시 35분 현재 유가증권시장에서 그린케미칼은 전 거래일 대비 29.56% 오른 1만3천150원에 거래되고 있다.

그린케미칼은 유가화학제품, 화공약품 제조 및 판매 업체다.

이산화탄소 포집과 전환 기술을 개발 중이어서 탄소배출권 관련주로 꼽힌다.

이외에도 한솔홈데코(15.79%), KC코트렐(12.01%), 에코바이오(20.19%) 등 탄소배출권 관련주가 모두 급등 중이다.

탄소중립위원회는 정부가 유지해 온 2018년 대비 26.3% 온실가스 감축 목표를 대폭 상향해 40%를 감축하는 방안을 전날 채택했다.

문재인 대통령은 모두발언에서 "온실가스 감축과 탄소중립 실현은 국가의 명운이 걸린 일"이라며 "오늘의 2030 온실가스감축목표(NDC) 상향안은 국제사회에 우리의 탄소중립 의지를 확실히 보여주는 것"이라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