골드만삭스 "브로드컴, 가격결정력 갖췄다"…투자의견 상향

15일(현지시간) 골드만삭스가 반도체 제조사인 브로드컴에 대한 투자의견을 상향했다.

토시야 하리 연구원은 "반도체 산업내에서의 회사의 위치가 주가를 끌어올릴 것"이라며 브로드컴에 대한 투자의견을 중립에서 매수로 조정했다.

골드만삭스는 브로드컴이 클라우드, 기업, 통신 제품 비중이 높고, 규모 우위와 경쟁력으로 가격 결정권을 갖췄다는 점을 높게 평가했다. 또 잉여현금흐름(FCF)와 자본수익률을 고려할때 주가가 재평가 받을 수 있다고 설명했다.

골드만삭스는 브로드컴의 목표주가를 527달러에서 589달러로 높였다. 이는 목요일 종가보다 18% 높은 수준이다.

뉴욕=강영연 특파원 yyka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