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수회원에 관련 펀드 소개
삼성자산운용, 업계 첫 메타버스 웹세미나

삼성자산운용이 업계 최초로 메타버스 플랫폼을 활용해 웹세미나(사진)를 열었다.

1일 삼성자산운용에 따르면 지난달 31일 메타버스 기반의 소셜 커뮤니케이션 서비스인 ‘이프랜드’에서 삼성자산운용 모바일 펀드 비교 플랫폼 ‘펀드솔루션’ 우수회원 120명을 대상으로 웹세미나가 열렸다. ‘삼성 글로벌 메타버스 펀드’를 운용 중인 최병근 매니저가 메타버스 시장 전망과 펀드를 소개했다.

메타버스는 가공·추상을 의미하는 ‘메타(meta)’와 현실세계를 뜻하는 ‘유니버스(universe)’의 합성어다. 가상세계와 현실이 뒤섞여 시공간의 제약이 사라진 세상을 말한다. 디바이스, 플랫폼 등 메타버스 관련 산업은 차세대 먹거리로 꼽힌다.

송상윤 삼성자산운용 디지털마케팅팀장은 “이번 웹세미나는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대면 접촉이 어려운 상황을 감안해 가상현실인 메타버스에서 진행했다”며 “참가자들의 피드백을 고려해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난 6월 28일 설정된 삼성 글로벌 메타버스 펀드는 출시 2개월 만에 설정액 610억원을 돌파하고 지난달 31일 기준 4.4%의 수익률을 기록 중이다.

구은서 기자 koo@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