코아스템(20,700 -2.59%)은 루게릭병(ALS·근위축성측삭경화증) 치료제인 '뉴로나타-알주'의 글로벌 임상 3상에서 시작 6개월 만에 전체 환자 115명 중 73명(63.5%)에 대한 등록을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회사는 연내 115명 모든 환자의 등록을 마치는 데 무리가 없을 것으로 보고 있다. 등록 순서에 맞춰 임상시험약 투여도 각 기관에서 원활하게 진행되고 있다고 했다.

3상은 다기관, 무작위 배정, 이중 눈가림, 위약 대조 방식으로 이뤄진다. 각 환자들은 임상시험 기간 중 총 5회에 걸쳐 직접 병원에 방문해 투여받는다.

한민수 기자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