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온라인 금융투자상품쿠폰 판매액 120억원 돌파

KB증권은 지난 3월 29일부터 온라인쇼핑몰을 통해 판매한 금융투자상품쿠폰이 두 달만에 120억원을 넘어섰다고 16일 밝혔다.

KB증권의 금융투자상품쿠폰은 국내주식 전종목(ETF, ETN포함)을 매수할 때 사용이 가능하다. 작년부터 증권업계에서는 혁신금융서비스 지정을 통해 금융투자상품권을 출시하고 있는데 KB증권에서는 금융투자상품을 매수할 때만 사용 할 수 있는 금융투자상품쿠폰을 출시하여 차별화 전략을 가져오고 있다.

KB증권 관계자는 "쿠폰 이용고객의 60% 이상은 온라인쇼핑에 익숙한 20~30대 고객이며 신규 또는 휴면 고객의 비중도 절반에 달해, 주식투자를 처음시작하는 MZ세대에 니즈에 부합했기 때문에 고객들에게 좋은 반응을 얻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하우성 M-able Land Tribe장은 금융투자상품쿠폰에 대한 고객들의 관심도가 크다"며 "이런 고객들의 관심에 보답하기 위해 다양한 혜택과 재미가 더 해진 투자 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일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KB증권의 금융투자상품쿠폰은 온라인쇼핑몰을 통해 구매 또는 선물이 가능하고 KB증권 M-able 앱(응용 프로그램)을 통해 등록 후 이용할 수 있다.

차은지 한경닷컴 기자 chachacha@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