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신' 52주 신고가 경신, 하반기 전망: 가동률과 전기차의 하모니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하반기 전망: 가동률과 전기차의 하모니
06월 01일 삼성증권의 임은영 애널리스트는 화신(8,840 -0.56%)에 대해 "2H21에는 현대차/기아의 한국과 미국공장 중심의 가동률 향상 전망. 화신은 중소부품사 중 미국비중이 가장 높으며, 대물 부품사로 가동률 향상에 따른 leverage가 큼. 2022년 미국에서 현대차/기아 및 VW의 전기차 생산에 따른 수혜주. 미국남부는 전기차 생산 클러스터로 변화를 시작, 동사에게 매출처다변화 기회 확대 예상됨. 스크 요인이었던 브라질환율 안정화로 실적개선 가속화 전망함" 이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