넥스턴바이오, 로스비보 테라퓨틱스 지분 50% 취득
사이언스의 100% 자회사 넥스턴바이오는 미국에 소재한 로스비보 테라퓨틱스의 지분 50%를 약 550만 달러(약 61억원)에 인수했다고 31일 밝혔다.

이에 따라 넥스턴바이오는 마이크로리보핵산(miRNA) 기반 당뇨 치료제를 비롯해 코로나19 치료제, 비만, 비알콜성 지방간질환, 기능성 위장 장애 후보물질을 확보하게 됐다는 설명이다.

로스비보의 miRNA 기반 당뇨 신약 'RSVI-301'은 6개월에 1번 주사로 투여횟수를 줄이고 구토와 설사 및 소화 장애 등의 부작용을 완화시킬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기존 당뇨약의 대체제가 아닌 장기 복용 환자를 위한 차세대 당뇨약을 목표 중이다.

넥스턴바이오 관계자는 "로스비보와 함께 당뇨 정복이라는 책임감을 갖고 연구개발에 협력할 것"이라며 "근치적 치료제로서의 가능성을 향후 진행하게 될 임상시험에서도 입증해, 당뇨 환자들에게 새로운 치료제로 사용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로스비보는 RSVI-301 외에도 miRNA 기반 코로나19 치료제 'RSVI-305·306'의 임상시험을 준비하기 위해 해외 기관과 협의 중이라고 회사 측은 전했다.

한민수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