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상콘텐츠 개발·제작 관련 업무협약 체결
판타지오, 드라마 제작사 인수 추진중
사진=판타지오

사진=판타지오

종합 엔터테인먼트 업체인 판타지오(123 +0.82%)미래아이앤지(624 -2.35%), 엔케이물산(779 -7.15%)과 영상콘텐츠 개발·제작과 관련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7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관련 3사는 △영상콘텐츠 지식재산권(IP) 확보 △영상콘텐츠 제작 및 제작인력 확보 △영상콘텐츠 판매와 유통 △필요 자금의 공동투자 등에 대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판타지오는 매니지먼트와 음반 기획과 제작 분야에서 두각을 나타내며 성장했다. 최근 드라마 기획 및 IP개발이 강점인 드라마 제작사 인수를 추진 중이며, 이를 기반으로 영화 제작과 해외 공연 등으로 사업 영역을 확대하고 있다.

미래아이앤지는 국가 간 금융거래에 사용되는 관련 솔루션을 공급하는 회사다. 한류에 대한 세계적인 관심을 바탕으로 엔터테인먼트 사업인 드라마와 연예기획 사업의 영향력 확대뿐 아니라 코스메틱 사업 성장에도 주력할 계획이다.

엔케이물산은 기업들의 사업장 운영을 위한 부자재, 유지보수자재, 포장물류자재, 연구재료 등을 공급하는 엠알오(MRO) 구매대행 사업(Maintenance Repair Operations)을 영위하고 있다. 이번 협약을 통해 영상콘텐츠 사업부문의 규모를 확대하고 안정적 사업전개를 위해 TV드라마 제작을 중심으로 투자와 적극적인 사업활동을 펼쳐나갈 계획이다.

판타지오 관계자는 "이번 협약은 드라마 제작분야로 사업영역을 확대 할 수 있는 발판이 될 것"이라며 "영상 콘텐츠 중심으로 IP개발에 주력해 종합 콘텐츠 기업으로 도약할 것"이라고 말했다.

류은혁 한경닷컴 기자 ehryu@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