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창기업지주' 52주 신고가 경신, 올해 성할 ‘성’에 창성할 ‘창’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올해 성할 ‘성’에 창성할 ‘창’
05월 11일 NH투자증권의 백준기 애널리스트는 성창기업지주(2,820 -2.25%)에 대해 "최근 건자재 시장 호황과 더불어 합판, PB(파티클 보드) 판가 급등 중. 이에 올해 본격적인 동사 실적 턴어라운드 기대. 특히 PB 시장은 기존 수입산 점유율 높았으나 최근 물류 차질 이슈로 국내산 점유율 확대 예상. 기존에는 토지 가치 등 자산가치로 주목받은 기업이었으나 올해부터 이익 개선 따른 영업 가치가 부각될 것. 10년(2011~2020년)간 누적 영업이익이 거의 없었기 때문에 이러한 이익 개선은 더욱 돋보일 전망." 이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