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증시] 일제 하락 마감…런던·파리는 2%↓

유럽 주요 증시는 20일(현지시간) 일제히 하락 마감했다.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2.09% 내린 6,165.11로,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2.00% 하락한 6,859.87로 장을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1.55% 줄어든 15,129.51로,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는 1.98% 빠진 3,940.46을 기록했다.

영국 CMC 마켓 수석 애널리스트 마이클 히슨은 "지난 7주간 상승세를 달려온 유럽 증시의 기세가 꺾인 것으로 보인다"고 말했다고 AFP 통신이 전했다.

브리핑닷컴의 패트릭 오헤어는 "전 세계적으로 코로나19 확진자가 늘어나고 봉쇄 규제가 계속되는 데다 각종 이유로 백신 접종에도 속도를 내지 못하고 있다 보니 우려가 커지고 있다"고 분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