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LG 배터리 분쟁 2조 합의
10년간 법적 분쟁 않기로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SK이노베이션(269,000 +4.26%)LG화학(854,000 +0.47%)이 배터리분쟁에 합의했다는 소식에 동반 강세를 보이고 있다.

12일 오전 9시30분 기준 SK이노베이션은 전일 대비 3만4000원(14.29%) 오른 27만2000원에 거래 중이다. 같은 시간 LG화학은 1만8000원(2.22%) 상승한 83만원에 거래되고 있다.

두 회사는 전날 각각 이사회를 열고 배터리 분쟁에 따른 합의 내용을 승인했다. SK이노베이션LG화학에 합의금 2조원을 지급키로 했다.

영업비밀 침해 배상금 소송 이외에도 2019년 이후 국내외에서 진행 중인 특허침해 소송 등 모든 기술 분쟁을 종결하는 조건이다. 또 향후 10년간 법적 분쟁도 하지 않기로 했다.

한상원 대신증권 연구원은 "예상보다 빠르게 합의에 도달했다"며 "한국 2차전지 업종 전반에 대한 긍정적 이슈라고 판단하나 저평가 측면에서 SK이노베이션에 호재"라고 진단했다.

김태동 한경닷컴 기자 nar@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