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알톤스포츠' 52주 신고가 경신,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 주체별 매매동향
-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지난 한달을 기준으로 보면 외국인이 13.1만주를 순매수한 반면, 기관은 5,000주를 순매도했고, 개인들도 27.0만주를 순매도한 것으로 집계됐다. 같은 기간 이 종목의 거래비중은 외국인과 개인이 각각 13.6%, 82.5%로 비중이 높다.
더욱이 전일 외국인이 대량 순매수를 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이 집중되고 있다.

[그래프]알톤스포츠(6,150 -3.61%) 외국인/기관 매매동향
'알톤스포츠' 52주 신고가 경신,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알톤스포츠' 52주 신고가 경신, 전일 외국인 대량 순매수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드라마틱한 턴어라운드
04월 07일 NH투자증권의 백준기 애널리스트는 알톤스포츠에 대해 "5년간의 적자 이후 2020년 턴어라운드 달성. 자체 자전거 제조 역량 보유해 B2B 고객사의 다양한 스펙 변경에 대응 가능하다는 장점 보유. 이에 따릉이 및 공유 전기자전거 플랫폼 K사의 물량 대부분을 담당. 전방시장 개화 중이며 2021E PER 6.4배로 밸류에이션 매력 높음. 현재 동사 전제 자전거 중 전기자전거 판매 비중은 약 10% 안팎. 전기자전거 보조금 지급 여부와 공공 전기자전거 추가 발주 여부가향후 관전 포인트. " 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