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양홀딩스가 삼양바이오팜의 흡수 합병 절차를 완료했다고 2일 밝혔다.
이번 합병은 존속회사인 삼양홀딩스가 자회사 삼양바이오팜을 흡수합병하는 형태로 신주를 발행하지 않는 무증자 방식으로 이루어졌다.

▶ ‘신풍 어게인!’ 관련 투자 수혜주 공개(클릭)

(링크 http://www.3stock.co.kr?join_route=hk03)




합병 후 삼양홀딩스는 인사 재경, 전략 등의 업무를 담당하는 ‘스태프 그룹’과 의약·바이오 사업을 실행하는 ‘바이오팜 그룹’ 두 개 조직으로 운영된다.
윤재엽, 엄태웅 대표가 각자 대표 체제로 각 조직을 이끈다.

이번 합병은 의약·바이오 사업의 경쟁력을 강화하고, 경영 효율성을 높여 기업가치를 제고하기 위해 이뤄졌다.
삼양홀딩스와의 합병으로 해외 생산법인 구축과 미용성형 시장 진출 등 중장기 투자가 필요한 삼양바이오팜의 사업들에 대한 재원 조달과 투자가 안정적으로 이뤄지게 됐다.

▶ 외국인이 3월 꾸준히 매집한 시세 폭발조짐 기대주는?(클릭)

(링크 http://www.3stock.co.kr?join_route=hk03)




특히, 면역항암제, 대사항암제 등 글로벌 경쟁이 치열한 신약 개발 사업에서 충분한 인적 역량과 재무적 안정성을 갖출 수 있게 돼 글로벌 시장 공략에 속도가 붙을 것으로 예상된다.



삼양홀딩스 관계자는 “그룹 미래 성장 동력인 의약·바이오 사업 성장 전략을 본격적으로 실행해 삼양홀딩스의 기업 가치와 주주 이익을 제고할 것”이라고 말했다.



오늘의 핫이슈 종목은
현대차(230,000 +1.77%), 신풍제약(90,100 -0.77%), 현대공업(9,770 +1.98%), SBI인베스트먼트(2,590 -6.83%), 한국맥널티(9,830 -6.38%)



무료상담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