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럽 주요 증시는 31일(현지시간) 일제 하락 마감했다.

영국 런던 증시의 FTSE 100 지수는 전 거래일 종가 대비 0.86% 내려간 6,713.63을, 프랑스 파리 증시의 CAC 40 지수는 0.34% 떨어진 6,067.23으로 장을 마쳤다.

독일 프랑크푸르트 증시의 DAX 30 지수도 0.07% 하락한 15,008.34로, 범유럽 지수인 유로 Stoxx 50 지수 역시 0.18% 내린 3,919.21로 종료했다.

시장은 이날 런던 증시에 상장한 음식 배달 서비스 애플리케이션(앱) 딜리버루의 저조한 성적을 주시했다고 AFP 통신이 보도했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대유행으로 딜리버루의 상장은 큰 기대를 모았으나 거래가 시작된 직후 주가가 최대 30% 떨어졌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