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근 IT 업계에서는 ‘개발자 모시기’ 경쟁이 치열해지고 있다. 이는 코로나 19에 따른 여파로 분석되는데, 비대면 문화가 확산되면서 일상생활에서 꼭 필요한 디지털 기술을 보유한 기업(네이버, 카카오, 쿠팡, 배달의민족, 엔씨소프트 등)들이 연달아 최고 실적을 기록했으며, 이러한 기업들이 최고 실적을 기록한 만큼 더 유능한 인재를 발굴하는 데 투자하고 있기 때문이다.

이러한 IT기업들의 개발자 인력유치 경쟁이 심화되면서 IT분야 취업특화 과정이 주요사업인 (주)아이비김영(3,475 +0.87%)(339950)의 ‘더조은컴퓨터아카데미’와 ‘메가스터디아카데미’는 개발자가 갖추어야 할 여러 이수과정에 대해 그 수요가 두드러지게 증가하고 있다.

이와 같은 수요의 급증으로 올해 실적 전망을 매우 낙관적으로 예상하고 있으며, 2021년 1분기가 마감되고 있는 현 시점에서 ‘더조은컴퓨터아카데미’와 ‘메가스터디아카데미’는 올해의 예상 매출을 각각 약 160억원(전년대비 40% 성장)과 120억원(전년대비 250% 성장)으로 예상하고 있다.

‘더조은컴퓨터아카데미’의 IT 인재 양성 취업특화 과정으로는 빅데이터 분석, 파이썬, 자바(JAVA), 게임프로그래밍, 멀티미디어(디지털웹, 앱, 영상VFX, VR), 3D 프린터를 활용한 제품 디자인 등의 교육과정을 운영하고 있으며, ‘메가스터디아카데미’는 웹개발자 취업과정, 빅데이터 취업과정, 프론트앤드(and 웹퍼블리셔) 취업과정, 정보보안(화이트해커) 취업과정, 기업 코딩테스트 과정이 있다.

(주)아이비김영은 IT 인재 양성 취업특화과정 브랜드의 매출성장과 더불어 핵심사업으로 영위하는 ‘김영편입’이 올해 편입시장에서의 독보적인 위치를 더욱 공고히 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에 (주)아이비김영(339950)의 올해 예상매출액(연결기준)은 전년대비 약 42% 성장한 850억원(연결기준), 영업이익(연결기준)은 전년대비 2배이상의 성장을 확신하고 있다.

(주)아이비김영(339950)의 사업포트폴리오는 기존사업인 대학편입 사업부문과 신규사업인 취업사업부문이 있는데, 2020년 실적기준으로는 75 : 25의 비율이었으나, 최근 취업사업부문의 매출호조에 따라 향후 취업사업부문의 매출비중이 큰 폭으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