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리츠펀드마스터Wrap
메리츠증권, 글로벌 경기따라 유망 국가 선정…정기적 리밸런싱

메리츠증권은 국내외 펀드에 분산 투자하는 ‘메리츠펀드마스터Wrap’을 판매 중이다. ‘메리츠펀드마스터Wrap’은 펀드 투자에 관심이 있지만 어떤 펀드를, 언제 사야 하는지 고민하는 고객들을 위해 전문가들이 직접 펀드를 고르고 운용하는 랩어카운트다.

랩어카운트는 고객 개개인의 재무상황과 투자성향 및 투자목표 등을 고려해 고객별 계좌를 통해 맞춤형 자산관리 서비스를 제공하는 서비스라고 할 수 있다. 랩 서비스는 메리츠증권의 리서치센터와 상품부서가 협업해 운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리서치센터는 글로벌 경기와 시장 전망에 따라 투자 유망한 자산과 국가 등을 선정한다. 이를 바탕으로 자산 배분 전략을 제시하면 펀드 전문가들이 운용 성과와 철학이 우수한 펀드를 선정해 투자하는 방식이다.

매달 자산배분전략 회의를 통해 정기적인 모니터링을 통해 자산을 리밸런싱하고 적합한 포트폴리오를 만들어 시장 상황에 대응하고 있다. 메리츠증권의 리서치센터는 2016년 이경수 센터장이 부임한 이후 국민연금 거래 증권사 평가에서 5년 연속 1등급으로 선정되는 등 ‘차세대 리서치 명가’로 평가받고 있다. 메리츠증권 관계자는 “국내외 우량 자산에 분산 투자하고자 하는 고객의 관심이 많다”고 말했다.

최소 가입금액은 10만원 이상이며 적립식으로도 투자 가능하다. 계약 기간은 1년이지만 중도해지할 수 있다. 해지 시 별도수수료가 없다는 것도 주목할 만한 점이다. 또 분기 운용보고서를 통해 현재 운용상태와 향후 운용 전략을 투명하게 확인할 수 있다.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 손실이 발생할 수 있고, 운용결과에 따른 이익 또는 손실은 투자자 본인에게 귀속된다. 랩어카운트는 운용 특성상 소수 종목에 투자하기 때문에 수익률의 변동성이 집합투자기구에 비해 더 커질 수 있다는 점은 주의해야 한다.

가입과 문의는 메리츠증권 영업점 또는 고객지원센터를 통해 가능하다. 가입 후 홈페이지, 홈트레이딩시스템(HTS),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에서도 계좌 조회가 가능하다.

설지연 기자 sj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