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라젠은 올해 1월 경영지배인으로 선임된 양태정 변호사가 일신상의 사유로 사임했다고 29일 공시했다.

신라젠 관계자는 "오는 30일 주주총회 이후 이사회에서 대표이사를 선출하면 경영지배인의 임기가 자동으로 종료되기 때문에 이날 양 변호사가 사임서를 제출한 것"이라고 설명했다.

신라젠 양태정 경영지배인 사임…"내일 대표이사 선출"

이에 앞서 신라젠은 경영 정상화를 위해 올해 1월 이사회를 열어 양 변호사를 신임 경영지배인으로 선임했다.

애초 임기는 2022년 1월 14일까지 12개월이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