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썰전
이 종목, 산다 vs 안 산다
이 종목 살까, 말까? 기자들의 주식썰전. 매주 월요일 오후 5시30분 유튜브 채널 ‘주코노미TV’에서 라이브로 생중계됩니다.
KT, 대표 자산주에서 디지털 플랫폼기업으로 변신 성공할까? [주코노미TV]

허란 / 3월15일 주식썰전 라이브로 시작합니다. 오랫동안 자산주의 대표주자였지만 이제는 바뀌련다! 디지털 플랫폼 기업으로 변신을 꾀하고 있는 KT를 이야기해 보려고 합니다. 지난 뽑기에서 저는 산다를 뽑았습니다. 그리고 오늘 휴가를 떠난 나수지 기자를 대신해 황정수 기자가 일일 노미 역할을 해주기로 했는데요.
황정수/ 안녕하세요. 산업부 황정수 기자입니다. 저는 오늘 안 산다 입장에서 썰전을 펼치겠습니다.
허란 / 그리고 KT를 파헤쳐줄 게스트를 모셨습니다.
박의명 / 안녕하세요. 증권부 박의명 기자입니다.
황정수 / 15일 KT 주가는 전날 보다 50원 오른 2만7050원에 마감했는데요. 최근 한달 사이 9.5% 오른 수준입니다. 최근 한 달간 증권사 애널리스트 평균 목표가는 3만5000원인데요. 최고는 3만8000원, 최저는 3만3000원입니다.
허란 / 최근 주가가 오른 것은 지난해 배당수익률이 5.6%로 결정된 영향인데요. 올해는 얼마나 배당이 예상되는 건가요?

▶자세한 내용은 유튜브채널 주코노미TV 영상을 참고해주세요.
▷더 높아진 배당 매력
▷자회사 지배구조가 관건
▷주주총회 주요 안건
▷B2B 분야 AI, 빅데이터, 클라우드 경쟁력
▷KT스튜디오지니가 넷플릭스를 당해낼까?
▷케이뱅크 IPO시 주가 영향은

허란 기자 why@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