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유상증자 일반공모 경쟁률 518.26대 1

대한항공은 이달 9~10일 진행한 유상증자 일반 공모에서 518.26대 1의 청약 경쟁률을 기록했다고 11일 공시했다.

이번 청약은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 청약 후 발생한 단수주 13만7천466주를 대상으로 진행됐다.

이달 4~5일 우리사주조합과 구주주를 대상으로 진행한 유상증자 청약과 이번 일반 공모 청약을 단순 합산하면 청약률은 145.89%가 된다.

청약주식 수는 2억5천328만주로 발행 예정 주식 수 1억7천361만주를 초과했다.

신주 상장 예정일은 이달 24일이다.

유상증자 신주 발행가액(1만9천100원)이 현 주가보다 30%가량 낮아 시세 차익이 기대되면서 청약이 몰린 것으로 분석된다.

대한항공이 유상증자를 통해 총 3조3천159억원을 확보하면서 아시아나항공 인수에도 속도가 붙을 전망이다.

대한항공은 1조5천억원은 아시아나항공 인수에 활용하고, 나머지 1조8천159억원은 4~12월 채무 상환에 활용한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