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볼루스, 합의금 약 380억원 메디톡스와 엘러간에 지급
메디톡스,보톡스합의후 대웅 美파트너사 2대주주된다…지분16.7%(종합)

메디톡스는 대웅제약의 미국 파트너사 에볼루스(EVOLUS)의 주식 16.7%를 취득해 2대 주주가 된다고 22일 밝혔다.

이번 주식 취득은 미국 국제무역위원회(ITC)의 대웅제약 보툴리눔 톡신 제제 '나보타'(수출명 주보) 수입금지 21개월 결정을 두고 메디톡스, 엘러간, 에볼루스 3자간 합의한 데 따른 것이다.

대웅제약은 이번 합의 당사자가 아니다.

이에 따라 메디톡스는 에볼루스 보통주 676만2천652주를 약 535억원에 취득했다.

에볼루스는 주당 0.0001달러로 보통주를 신규 발행했다.

이번 합의로 대웅제약과 메디톡스는 ITC 위원회에 소송이 제기되기 전의 상태로 돌아갔고, 대웅제약은 미국 내 나보타 사업을 재개할 수 있게 됐다.

에볼루스가 보유한 미국 내 재고도 판매할 수 있다.

에볼루스는 메디톡스와 엘러간에 합의금 총 3천500만달러(약 380억원)를 2년간 분할해 지급하고 나보타 매출에 따른 로열티를 지급하기로 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