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프트캠프, '자유소프트'에 전략적 투자…문서 처리 기술 확보

소프트캠프(3,055 -0.33%)가 자유소프트에 전략적 투자를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문서의 암호화를 포함한 문서 처리 기술을 지속해서 확보하기 위한 것이다. 다만 투자 규모 수준은 발표하지 않았다.

이를 계기로 보안 클라우드 서비스인 Security 365의 PDF, ODF(개방형 문서 포맷) 뷰어와 편집 기능을 확대 제공할 계획이다. 소프트캠프의 고객들은 한층 더 쓰기 편해진 Security 365를 만날 수 있게 될 것으로 기대한다.

소프트캠프는 문서에 대한 암호화 기술, 문서의 유해요소를 제거하는 CDR 기술 등을 보유하고 있고, 자유소프트는 PDF, ODF 포맷 처리기술을 보유하고 있어 시너지 효과가 클 것이라는 게 소프트캠프 측 설명이다.

배환국 소프트캠프 대표이사는 "빅데이터 환경에서도 결국 사람 간 소통은 문서 형태로 표현되며, 이는 주요한 매개체가 된다"며 "이번 전략적 투자로 기존 제품의 기능 확대가 예상된다"고 했다.

자유소프트는 '문서를 다루는 방식을 혁신하는 기업'이라는 경영철학을 바탕으로, PDF 관련 소프트웨어 분야의 선두 기업이 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 시각 장애인들이 웹 사이트와 문서를 열람하는데 제약이 없도록 돕도록 도와 정보 접근성과 편의 향상에 이바지하고 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