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SK하이닉스 등 30~40여개 종목
Fn가이드 K-이노베이션 지수 70%
매니저 선정 종목 30%
삼성자산운용이 'KODEX K-이노베이션액티브'를 상장한다고 밝혔다. (사진 = 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이 'KODEX K-이노베이션액티브'를 상장한다고 밝혔다. (사진 = 삼성자산운용)

삼성자산운용은 국내 혁신 성장 기업에 투자하는 주식형 액티브 ETF인 'KODEX K-이노베이션액티브' ETF를 상장한다고 24일 밝혔다. 운용은 삼성자산운용 자회사인 삼성액티브자산운용에 위탁한다.

KODEX K-이노베이션액티브 ETF는 1차적으로 Fn가이드에서 선정한 혁신성장 기업군인 'Fn가이드 K-이노베이션 지수' 구성 종목에 70%, 삼성액티브운용 리서치센터에서 선별한 베스트 종목 30%를 각각 투자한다. 1차로 45개 내외 종목을 선정한 후 애널리스트 비추천 종목 제거, 비중 확대 종목 선정 등을 거처 30~40여개 종목으로 구성된다.

종목 선정 핵심 전략은 △향후 5년간 폭발적 성장이 기대되는 기업 △시장 지배력이나 성장 강도가 강화되는 기업 △탁월하고 신뢰할 수 있는 경영진을 보유한 기업 △장기 성장성과 생존을 담보하는 연구 개발비 지출이 높은 활발한 R&D 투자 기업 △내재가치 대비 저평가되어 있어 합리적 가치 평가가 가능한 기업에 투자해 수익을 내는 것이다.

김승욱삼성자산운용 ETF운용본부 본부장은 "삼성자산운용과 자회사인 액티브 자산운용이 협업하여 상장하는 첫 상품으로 향후 본격적인 액티브ETF 시장 진출의 교두보가 되는 상품으로 자리매김하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