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하 1층~지상 최고 2층 3개 동...넓은 중앙 광장
체험형 팝업스토어 '이케아 랩' 세계 최초로 입점
서울 성수동 하이엔드 상업시설 '성수낙낙' 다음달 개관

서울 성동구 성수동에 하이엔드(최고급) 상업시설이 들어선다. 이케아의 가구·소품 상품을 체험해 볼 수 있는 팝업형 스토어 '이케아 랩'이 세계 최초로 입점해 주목된다.

부동산 디벨로퍼 SK디앤디는 9일 성수동 성수동2가 280 일원에 들어서는 대규모 클러스터형 상업시설인 '성수낙낙'을 다음달 정식 개관에 앞서 임시 문을 열었다고 밝혔다.

'성수낙낙'은 SK디앤디의 상업시설 브랜드로, 넉넉하다의 작은 말인 ‘낙낙하다’에서 이름을 따왔다. 직장인과 지역민들에게 여유를 선사하는 라이프 스타일 플랫폼을 지향한다는 기획 의도를 담았다. 또 '낙낙'은 음이 같은 한자 ‘낙(諾)’과 '허락'을 합친다는 의미도 담았다. 문을 두드리는 소리인 영어 'knock-knock'과 비슷한 음으로 '적극적으로 다가간다'는 의미도 내포하고 있다.

단지는 연면적 1만6600㎡ 규모다. SK디앤디가 개발한 '성수 생각공장데시앙플렉스, SK V1 센터'의 저층부에 자리한다. 잔디 광장을 중심으로 A, B, C 3개 동에 지하 1층부터 지상 1층(B동은 지상 2층)으로 구성됐다.

입점 시설은 유행에 민감한 지역민 및 방문객이 많은 성수동의 지역적 특성을 반영해 주로 라이프 스타일을 체험하고 느낄 수 있는 시설들로 구성했다. 연말까지 40여 개 매장이 입점한다. 모든 브랜드가 입점을 마치면 단지가 정식 개관할 예정이다.

2층 건물인 B동에서는 이케아 코리아의 팝업 스토어인 '이케아 랩(IKEA Lab)'이 지난주부터 운영을 시작했다. 이케아 랩은 이케아가 추구하는 지속가능성의 가치와 철학을 오감으로 느낄 수 있는 공간이다.

한편 SK디앤디가 태영건설, SK건설과 함께 개발한 성수 생각공장데시앙플렉스, SK V1센터는 총 연면적 약 13만3672㎡ 규모로, 올해 중반 준공했다. 전체 면적의 70%가량이 입주를 마쳤다. '생각공장'은 ‘생각으로 세상을 바꾸는 공장’이라는 슬로건 아래 한 차원 진화한 형태의 지식산업센터를 지향하는 SK디앤디의 프리미엄 오피스 브랜드다.

정연일 기자 nei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