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애최초 특공'·1주택자 추첨 포함
전용 84㎡ 기준 분양가 8억원선
과천지식정보타운 조감도. 사진=과천시

과천지식정보타운 조감도. 사진=과천시

대우건설 컨소시엄이 이달 경기도 과천지식정보타운 3개 블록에서 아파트 3개 단지, 총 1698가구를 동시에 분양한다.

6일 대우건설 컨소시엄(대우건설·태영건설·금호산업)에 따르면 과천지식정보타운에 짓는 3개 단지가 이달 동시 분양을 준비하고 있다. 단지 이름은 각각 과천 푸르지오 어울림 라비엔오(S4블록), 과천 르센토 데시앙(S5블록), 과천 푸르지오 오르투스(S1블록)로 명명됐다.

이들 단지는 민간분양 최초로 생애최초 특별공급 분이 배정되고 중대형 면적을 대상으로 1주택자도 참여할 수 있는 추첨 물량이 나올 예정이다.

우선 과천 푸르지오 어울림 라비엔오는 지상 35층 7개동으로 전용면적 84B㎡ 90가구, 84C㎡ 55가구, 84D㎡ 162가구, 84E㎡ 81가구, 99A㎡ 188가구, 99B㎡ 73가구, 105A㎡ 20가구, 120A㎡ 10가구 등 총 679가구로 구성된다. 85㎡ 미만 중소형이 388가구, 85㎡ 이상 중대형이 291가구다.

과천 르센토 데시앙은 지상 28층, 6개동, 84A㎡ 188가구, 84B㎡ 146가구, 99A㎡ 98가구, 99B㎡ 97가구, 107A㎡ 55가구 등 584가구로 공급된다. 중소형이 334가구, 중대형이 250가구다. 과천 푸르지오 오르투스는 지상 29층, 4개동, 74A㎡ 183가구, 74B㎡ 56가구, 74C㎡ 77가구, 84A㎡ 96가구, 84B㎡ 23가구 등 모두 중소형으로 435가구가 공급된다.

과천시 분양가심사위원회는 이들 단지의 평균 분양가를 3.3㎡당 2376만원(S4블록), 2373만원(S5블록), 2403만원(S1블록)으로 결정했다. 전용 84㎡ 기준 8억원 선으로, 업계는 인근 시세를 고려할 때 당첨 시 시세차익이 최대 10억원 안팎에 이를 것으로 보고 있다.

이들 단지에는 민영주택 중 처음으로 생애최초 특별공급이 적용된다. 지난달 29일 개정된 '주택공급에 관한 규칙'과 '공공주택 특별법' 시행규칙이 시행되면서 공공택지 내 민영주택인 이들 블록에도 분양물량의 15%는 생애최초 특별공급으로 공급된다.

전용면적 85㎡ 이하 물량에 적용되며 도시근로자 월평균 소득의 130%까지 자격 요건이 완화된다. 생애 최초로 주택을 구입하는 신혼부부 특공의 경우 분양가격이 6억~9억원이라면 맞벌이 월평균 소득 140%까지 청약 자격을 얻는다. 4인 가구 기준 월평균 소득 140%는 872만원으로, 연봉으로 환산하면 1억464만원에 달한다.

당첨자는 자격을 갖춘 청약자 가운데 추첨을 통해 가리기 때문에 생애 최초로 내 집 마련에 나서는 무주택 청약 수요자들의 관심이 크다.

1주택자에게도 청약의 기회는 열려있다. 3개 단지 중 2개 단지에서 분양하는 중대형 541가구는 무주택자를 대상으로 한 청약가점제로 50%, 추첨제로 50%를 분양한다. 추첨제 분양 물량의 75%는 무주택자에게 우선 배정하고, 나머지 25%는 경쟁에서 탈락한 무주택자와 1주택자를 합쳐서 추첨으로 선정한다. 1주택자는 65가구에 대한 당첨을 기대할 수 있다.

3개 단지 청약 열기는 뜨거울 것으로 전망된다. 지난 7월 과천지식정보타운에서 처음 분양한 민간분양 아파트인 '과천 푸르지오 벨라르테'의 경우 1순위 청약에는 350가구 모집에 총 4만7270명이 몰려 평균 135.1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당첨자 중에는 가점이 만점(84점)에 1점 모자란 83점도 나왔다.

대우건설은 3개 단지의 청약 일정을 동일하게 잡으면서도 당첨자 발표일은 달리해 중복 청약 신청이 가능하도록 할 계획이라고 소개했다.

한경닷컴 뉴스룸 open@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