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 리서치 심포니 EMP랩'
KB증권, 유망ETF 투자…저비용으로 글로벌 자산배분 효과

KB증권은 자산배분 EMP 랩어카운트인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글로벌자산배분)’을 판매하고 있다.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은 증권업계 최초로 리서치센터가 자체 선정한 ETF 포트폴리오를 기반으로 운용된다. EMP는 상장지수펀드(ETF)를 활용해 구성한 포트폴리오를 뜻한다.

개별 주식의 위험을 분산시킨 ETF 중에서도 유망 ETF로 포트폴리오를 구성해 낮은 비용으로 글로벌 자산배분 효과를 누릴 수 있다는 이점이 있다.

이 상품은 글로벌 자산배분에 강점을 가진 KB증권 리서치센터의 ‘KB ETF 포트폴리오’를 토대로 운용된다. KB ETF 포트폴리오는 달러로 된 글로벌 자산에 투자하면서도 원화의 변동성까지 고려해 한국 투자자 입장에서 글로벌 ETF 포트폴리오 투자에 최적화돼 있다. 또한 자산-국가 간 상관관계 및 위험도에 따른 수익률 기대치를 분석하고 이를 토대로 한 최적화 과정을 통해 글로벌 ETF 포트폴리오를 완성했다.

주요 투자 대상은 글로벌 고배당 및 인컴형 자산, 글로벌 주식, 채권 ETF 등이다. 포트폴리오의 70%는 장기 수익을 달성하기 위한 핵심 자산에 투자하고 나머지 30%는 초과 성과를 달성하기 위한 위성 자산과 결합해 투자한다. 글로벌 주가지수(인덱스) 수준의 수익률을 확보하면서도 일부는 다이내믹한 ETF 운용을 통해 추가 수익을 추구하는 구조다. 신동준 KB증권 리서치센터장은 “더 많은 고객이 글로벌 자산배분 효과를 누릴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KB 리서치 심포니 EMP랩의 최소 투자금액은 1000만원이다. 계약기간은 1년이지만 중도해지가 가능하다. 수수료는 선취 1.0%(최초 또는 추가 입금 시), 후취 1.0%(분기 단위)이며 현지 세금 및 해외 주식 관련 제비용은 별도 부과된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