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래에셋자산운용의 ‘TIGER CD금리투자KIS(합성) 상장지수펀드(ETF)’가 7일 유가증권시장에 상장된다.

이 상품은 국내 최초로 일별 고시되는 양도성예금증서(CD) 91일 금리 수익률을 제공하는 ETF다. 기초지수로는 KIS채권평가의 CD 금리투자지수를 사용한다.

CD금리란 은행이 자금조달을 위해 투자자를 상대로 발행하는 CD에 붙는 금리로 5월 말 기준 CD금리 평균은 1.02%였다.

한경제 기자 hankyung@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