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지스밸류플러스리츠가 17일 일반투자자를 대상으로 진행한 청약에서 26.9 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대표주관사인 삼성증권과 인수단인 신영증권, 한화투자증권을 통해 청약받은 결과 총 3억1834만 주의 청약이 접수됐다. 청약금의 절반인 청약증거금으론 7958억원이 몰렸다. 이번 공모로 조달하는 자금은 서울 태평로빌딩을 보유한 ‘이지스97호 펀드’의 수익증권에 투자한다.

이우상 기자 idol@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