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증권, 미국 주식 시간외거래 서비스 개시

KB증권은 미국 정규장 마감 후에도 일정 시간 동안 주식을 거래할 수 있는 시간외거래 서비스를 개시했다고 25일 밝혔다.

KB증권 고객은 모바일트레이딩시스템(MTS) 및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통해 미국 주식 시간외거래에 참여할 수 있다.

KB증권은 "종전까지 국내 개인 투자자들은 시간외거래를 할 수 없어 현지 정규장 마감 후 실적 발표 등에 따른 가격 변동에 대응하기가 어려웠다"며 "이번 서비스 개시를 통해 고객들의 매매 편의가 한층 더 높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설명했다.

이홍구 KB증권 WM총괄본부장은 "미국 주식 장 마감 후 시간외거래는 고객들에게 더욱더 높은 차익 시현 기회를 제공하게 될 것"이라고 강조했다.

단, 시간외거래 가격은 정규장의 고가 및 저가 범위를 벗어날 수 있다.

또한 유동성이 낮고 지원이 제한적인 거래소 간 전자 거래(ECN)의 특성상 호가가 비정상적으로 보일 수 있다는 점에 유의해야 한다고 KB증권 측은 덧붙였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