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천억 예정에 1조4천억 주문…발행규모 확대 가능성도
현대차, 회사채발행 수요예측 성공…발행액 4배 몰려

현대자동차가 회사채 발행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모집액보다 4배 이상 많은 매수 주문을 확보했다.

2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신용등급 'AA+'인 현대차는 이날 회사채 수요예측에서 총 모집액 3천억원보다 많은 1조4천100억원의 주문을 받았다.

만기별로 3년물은 2천억원 모집에 9천100억원의 주문이 몰렸다.

각각 500억원을 발행할 예정인 5년물과 7년물에도 2천800억원과 2천200억원의 수요를 확보했다.

주문액이 모집액을 크게 웃돈 만큼 현대차가 발행액을 늘릴 가능성도 있다.

현대차는 지난 23일 금융감독원에 공시한 회사채 예비투자설명서에서 "수요예측 결과에 따라 회사채 발행액을 총액 6천억원 이하의 범위에서 변경할 수 있다"고 밝혔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