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융정보업체 에프앤가이드(10,400 +0.48%)미래에셋대우(10,200 +2.20%)와 인공지능(AI)을 기반으로 한 데이터사업 관련 업무제휴 협약을 맺었다고 14일 밝혔다. 에프앤가이드가 갖고 있는 금융솔루션 개발 능력이 미래에셋대우가 개발한 AI엔진과 만나 시너지를 일으킬 것으로 양사는 기대하고 있다.

에프앤가이드미래에셋대우가 개발한 AI를 이용해 글로벌 뉴스 관리 프로그램을 개발할 계획이다. 앞서 미래에셋대우는 AI와 빅데이터를 활용해 개인별 상품 추천, 매매 패턴 진단, 뉴스 분석 등 고객 서비스를 출시한 경험이 있다. 미래에셋대우의 데이터 사이언티스트 전담 조직과 협력해 AI를 기반으로 한 다양한 금융솔루션을 내놓겠다는 게 에프앤가이드 측 설명이다.

고윤상 기자 ky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