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날' 10% 이상 상승, 코로나19는 휴대폰 결제액 증가를 유발한다



◆ 최근 애널리스트 분석의견
- 코로나19는 휴대폰 결제액 증가를 유발한다
03월 31일 KTB투자증권의 김재윤 애널리스트는 다날(3,750 +2.88%)에 대해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비대면결제 증가에 따른 것. 배달서비스와 온라인 쇼핑 중심으로 실물 결제액 증가가진행되었으며, 특히 SSG/쿠팡 향 결제액 증가가 두드러짐. 2019년 런칭한 삼성페이와의 제휴 효과는 2020년 상반기부터 본격적으로 실적에 반영될 것으로 예상. 상반기 가맹점 확대 진행 중. 신규 암호화폐 사업도 빠르게 진행 중. 다날은 자회사 페이코인을 통해 자사 가맹점에서 실물 결제가 가능한 암호화폐 페이코인를 발행. " 라고 분석했다.

한경로보뉴스

이 기사는 한국경제신문과 금융 AI 전문기업 씽크풀이 공동 개발한 기사 자동생성 알고리즘에 의해 실시간으로 작성된 것입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