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하이 1.02% 상승 개장…홍콩·대만도 2% 안팎 강세
미국 증시 폭등 속 중국 증시도 강세 출발

대규모 부양책 효과에 대한 기대로 간밤 미국 뉴욕 증시 주요 지수가 폭등한 가운데 27일 중국 증시도 강세로 출발했다.

상하이종합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02% 오른 2,792.98로 개장했다.

선전성분지수도 1.43% 상승한 10,300.62로 거래를 시작했다.

홍콩 항셍지수와 대만 자취안 지수 역시 2% 안팎의 강세로 출발했다.

26일(현지시간)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와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각각 6.38%, 6.24% 폭등 마감했다.

다우지수는 최근 3거래일간 20% 이상 폭등했는데 이는 지난 1931년 이후 최대 폭이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