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금융시장 불안이 계속되는 가운데 19일 장중 국고채 금리가 급등(가격 하락)했다.

이날 오전 11시 30분 현재 3년 만기 국고채 금리는 전 거래일보다 15bp(1bp=0.01%포인트) 오른 연 1.200%를 기록했다.

10년물 금리는 연 1.603%로 10.1bp 올랐다.

5년물은 연 1.262로 0.6bp 올랐다.

20년물과 30년물은 각각 10.7bp 상승, 8.4bp 상승해 연 1.647%와 연 1.619%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