키움증권 작년 영업익 64% 늘어 사상 최대

키움증권이 지난해 영업이익 기준으로 사상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키움증권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약 4천737억원으로 전년 대비 63.92% 증가한 것으로 잠정 집계됐다고 11일 공시했다.

매출액은 3조569억원으로 42.41% 늘었고 당기순이익은 약 3천628억원으로 87.75% 급증했다.

회사 측은 "리테일, 투자은행(IB), 홀세일 등 주요 사업 부문 및 계열사의 고른 성장에 따른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특히 리테일 부문에서는 거래대금이 감소하는 시장 환경에서도 개인 투자자 주식 거래 점유율이 30.3%에 달하며 역대 최고치를 달성한 바 있다"고 강조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