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진투자 "호텔신라, 면세사업 실적호조 기대감…목표가↑"

유진투자증권은 15일 호텔신라의 실적 개선이 기대된다며 이 회사의 목표주가를 기존 10만7천원에서 13만원으로 올리고 투자의견 '매수'를 유지했다.

유진투자증권은 작년 4분기 호텔신라의 매출액과 영업이익을 각각 1조4천691억원, 616억원으로 추정했다.

영업이익 추정치는 기존에 제시했던 수치(460억원)를 훨씬 웃도는 수준이다.

주영훈 연구원은 "당초 4분기 일회성 이익 규모를 50억원 수준으로 추정했으나, 약 200억원 수준으로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며 특허 수수료와 공항 면세점 임대료 조정분이 반영됐다고 설명했다.

이어 "호텔신라의 올해 매출액과 영업이익 추정치를 기존 대비 각각 3.9%, 7.1% 상향 조정한다"며 "당초 연간 TR(Travel Retail) 부문 연간 매출액 성장률을 10.6%로 전망했으나 면세 산업 매출이 꾸준히 호조를 보인다는 점을 고려할 때 충분히 그 이상 달성이 가능할 것"이라고 분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