뉴욕증시에서 주요 지수는 기업들의 양호한 실적에도 미국이 대선 이후까지 중국에 대한 관세를 추가로 줄이지는 않을 것이란 소식으로 혼조세를 보였다.

14일(이하 미 동부 시각) 뉴욕증권거래소(NYSE)에서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32.62포인트(0.11%) 상승한 28,939.67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4.98포인트(0.15%) 내린 3,283.15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2.60포인트(0.24%) 하락한 9,251.33에 장을 마감했다.

시장은 이날부터 본격화하는 주요 기업의 4분기 실적 발표와 미·중 무역협상 관련소식 등을 주시했다.

1단계 무역합의 서명식을 하루 앞두고 향후 2단계 합의를 위한 협상 전망을 어둡게하는 소식이 나왔다.

CNBC 등에 따르면 미국은 올해 말 열리는 대선 이후까지 중국에 대한 관세 추가 감축을 검토하지 않을 것으로 알려졌다.

1단계 합의 약 10개월 후에 중국 측 이행 정도를평가해 관세 추가 감축을 논의하겠다는 것이다.

미국 당국자도 1단계 합의에 향후 관세 추가 감축 일정 등에 대한 합의는 들어있지않다는 점을 확인했다.

중국이 미국산 제품 수입을 대폭 늘리기로 한 가운데, 이를 둘러싼 신경전도 여전한 양상이다.

중국 관영 언론 글로벌타임스의 후시진 편집장은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미국산 제품 수입 확대를 약속했지만, 미국 측이 충분한 규모로 수출하기 위해서는 가격 경쟁력 등을 갖춰야 할 것이란 주장을 내놨다.

주요 지수는 미국이 대선 이전에 관세를 추가로 감축하지 않을 것이란 보도가 나온이후 빠르게 반락했다.

다우지수는 장중 사상 최고치인 29,054.16까지 올랐던 데서 반락했고, S&P 500 지수와 나스닥은 하락세로 전환됐다.

장 초반까지는 양호했던 주요 은행 및 기업 실적이 주가를 밀어 올렸다.

JP모건체이스와 씨티그룹의 실적이 채권 트레이딩 호조 등에 힘입어 시장 예상을 웃돌았다.

델타항공도 시장 예상보다 양호한 4분기 실적과 올해 순익 전망(가이던스)을내놨다.

다른 대형 은행 웰스파고가 제재 관련 비용 등의 여파로 순익과 매출이 모두 시장 기대에 미달했지만, 실적 시즌 시작이 나쁘지 않다는 평가가 우위를 점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합의 관련 긍정적인 소식도 있었다.

중국이 미국산 제품을 향후 2년 약 2천억 달러어치 더 사기로 약속했다는 보도가 나왔다.

여기에 미국의 12월 소비자물가(CPI) 상승률도 예상보다 낮아, 방준비제도(Fed·연준)의 긴축 가능성에 대한 우려를 줄였다.

노동부는 12월 CPI가 전월 대비 0.2% 올랐다고 발표했다.

지난 11월의 0.3% 상승보다 낮았다.

전문가 전망치 0.3% 상승도 하회했다.

변동성이 큰 음식과 에너지를 제외한 근원 CPI는 12월에 전월보다 0.1% 올랐다.

전문가 예상 0.2% 상승에는 못 미쳤다.

지난 11월의 0.2% 상승보다도 낮았다.

근원CPI는 전년 대비로는 2.3% 올라 예상치에 부합했다.

이날 종목별로는 JP모건 주가가 약 1.2%, 씨티그룹 주가는 1.6% 올랐다.

델타항공은 3.3%가량 상승했다.

반면 웰스파고는 5.4% 하락했다.

업종별로는 기술주가 0.6% 내렸고, 커뮤니케이션도 0.3% 하락했다.

이날 발표된 다른 경제지표는 다소 부진했다.

전미자영업연맹(NFIB)은 12월 소기업 낙관지수가 102.7로, 전월보다 2.0포인트 하락했다고 밝혔다.

시장 예상치인 104.0을 밑돌았다
뉴욕증시 전문가들은 급등한 주가 대비 부진한 기업 실적에 대한 부담이 지속할 수있다고 진단했다.

옥스포드 이코노믹스의 벤 메이 글로벌 거시 연구 담당 이사는 "최근 주가 상승은 미국 기업 이익 증가율이 가파르게 떨어진 가운데 진행됐다"면서 "밸류에이션 부담이 커졌다"고 지적했다.

그는 "경제가 부진하거나 기업 순익이 기대만큼 개선되지 않으면, 하락 위험이 커질 것"이라고 덧붙였다.

시카고상품거래소(CME) 페드워치에 따르면 FF 금리선물 시장은 1월 25bp 기준
금리 인상 가능성을 12.7% 반영했다.

시카고옵션거래소(CBOE)에서 변동성지수(VIX)는 전 거래일보다 0.57% 상승한 12.39를 기록했다.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