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엘리베이터는 회사채 1천억원을 발행하는 데 성공했다고 21일 밝혔다.

회사는 11일 진행한 수요예측에서 목표액 700억원의 3배에 달하는 2천200억원의 매수 주문을 받은 뒤, 최종 발행액을 1천억원으로 확정했다.

앞서 현대엘리베이터는 9월 한국기업평가 등급 전망에서 기존 'A0/안정적(S)'보다 한 단계 높은 'A0/긍정적(P)'을 받은 바 있다.

회사채 발행으로 조달된 자금은 11월 만기가 돌아오는 차입금 상환과 원재료 매입 등 회사 운영자금으로 사용될 계획이다.

현대엘리베이터, 회사채 1천억원 발행

/연합뉴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