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증권은 이달 중 비대면으로 계좌를 개설한 신규 및 휴면 고객을 대상으로 세전 연 3.0%의 수익을 제공하는 환매조건부채권(RP) 특별판매 행사를 진행한다고 7일 발표했다. 이번에 판매하는 RP는 만기 3개월짜리로 한 번에 100만원까지 가입할 수 있다.

행사에 참여한 고객이 만기까지 가입을 유지하면 현금 1만원 상당의 보상을 추가로 받을 수 있다.

삼성증권 관계자는 “보상금액까지 감안하면 특판 RP의 연환산 금리는 연 7%에 달한다”며 “고금리 상품에 단기로 자금을 굴리기를 희망하는 투자자에게 좋은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삼성증권 홈페이지에서 ‘혜택을 THE 받다’ 행사에 참여한 뒤 가입하면 된다. 삼성증권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응용프로그램) ‘엠팝’, 홈트레이딩시스템(HTS)을 통해 가입할 수 있다.

이호기 기자 hglee@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