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아에스티, 일동제약과 '동아가스터정' 판매 협력

동아에스티(104,000 0.00%)일동제약(16,050 -0.31%)과 소화성궤양치료제 동아가스터정의 공동 판매 및 영업에 협력하가기로 했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양사간의 협력은 올 1월 기능성소화불량치료제 모티리톤의 공동 판매 계약에 이어 소화기치료제 분야에서 두 번째 진행되는 것이다. 모티리톤 공동 판매로 시너지 효과를 발휘해 온 만큼, 소화성궤양치료제 시장에서도 성과를 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합의에 따라 양사는 국내 종합병원 및 의원을 대상으로 구분 없이 공동으로 동아가스터정의 판매 및 영업을 진행한다. 다만 동아가스터주와 가스터디정은 동아에스티가 기존대로 단독 판매한다.

동아가스터정은 위·십이지장궤양, 역류성식도염, 소화성궤양·급성스트레스성궤양·출혈성위염에 의한 상부소화관출혈 등의 치료와 급성위염 및 만성위염의 급성악화기 위점막 병변(미란, 출혈, 발적, 부종)의 개선에 효과가 있다.

임상 연구에 따르면 동아가스터정은 위산 분비 억제 능력 및 위산 분비 억제 지속 시간 측면에서 장점이 있다. 약물상호작용 가능성이 적어 병용처방에 유리하다는 설명이다.

동아에스티 관계자는 "지난해 코프로모션 계약을 체결한 이후 양사는 우수한 영업 마케팅 인프라를 바탕으로 소화기치료제 시장의 경쟁력을 확대해 왔다"며 "이러한 경쟁력과 긴밀한 협력을 토대로 소화성궤양치료제 시장에서 동아가스터정의 매출 확대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