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분기 실적 발표

와이지엔터, 영업익 84% 급감
한화에어로스페이스(34,800 -0.85%)가 항공기 엔진과 방산부문 수출 증가에 힘입어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보다 471% 급증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 영업이익 471% 급증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지난 2분기에 연결재무제표 기준으로 매출 1조3986억원, 영업이익 788억원을 올렸다고 12일 공시했다. 매출과 영업이익은 전년 동기 대비 각각 38.3%, 471.0% 증가했다.

한화에어로스페이스는 1분기에 58억원의 영업손실을 냈다. 회사 관계자는 “엔진부품과 방산부문의 수출 증가와 민수사업의 수익성 개선, 한화S&C 합병 및 항공기계, 공작기계 등 사업인수 효과로 매출과 영업이익 모두 전 분기보다 증가했다”고 설명했다.

넷마블(95,200 -2.96%)은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 대비 46.6% 급감한 332억원에 그쳤다. 1분기에 이어 부진한 흐름을 이어갔다. 와이지엔터테인먼트(34,950 -0.57%)는 2분기 영업이익이 전년 동기보다 84.4% 줄어든 2억원에 그쳤다.

오형주 기자 ohj@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