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진(3,060 0.00%)은 회사의 최대주주인 주식회사 메타센스가 루플렉스1호조합과 맺었던 주식 양수도 계약이 해지됐다고 29일 공시했다. 회사 측은 "계약 상대방의 지속적인 잔금 지급 연기에 따른 계약 해지"라고 설명했다.

김은지 한경닷컴 기자 eunin11@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