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t Stock] 율촌화학

25일 유가증권시장에서 2050원(15.53%) 오른 1만5250원에 마감했다. 일본이 2차전지 핵심 소재인 ‘파우치필름’ 수출 규제에 들어갈 가능성이 있다는 우려가 제기되면서 관련 기술을 보유한 율촌화학에 투자자가 몰렸다. 파우치필름은 파우치형 배터리의 포장재로 전량 일본 기업에서 수입하고 있다.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