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탐사봇] 한국 주식 시장의 화장품주 가운데 지난해 영업이익률 증가 1위는 네오팜(47,050 +0.11%)(092730)으로 조사됐다.

한경탐사봇의 탐색 결과 네오팜의 지난해 영업이익률은 28.91%로 전년비 10.47% 포인트 증가했다. 
화장품 관련주의 영업이익률 상위 20선

화장품 관련주의 영업이익률 상위 20선

이어 SK바이오랜드(19,500 +0.78%)(052260)(1.34%), 한국화장품제조(28,600 -3.21%)(003350)(1.08%), 콜마비앤에이치(26,300 +0.96%)(200130)(0.7%), 현대바이오(13,800 +2.99%)(048410)(0.39%) 순이었다.
네오팜 연간 영업이익률 (%)

네오팜 연간 영업이익률 (%)

올해 영업이익률은 29.56%으로 전년비 2.25% 포인트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네오팜은 기능성 화장품 전문 기업으로 대표 브랜드인 아토팜을 비롯하여 제로이드, 리얼베리어, 더마비 등을 보유하고 있다.

네오팜, 지난해 모든 브랜드 실적 UP

네오팜의 지난해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663억원, 192억원, 154억원으로 전년비 23.69%, 37.14%, 32.76% 증가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192억원, 57억원, 46억원으로 전년비 20%, 50%, 58.62% 증가했다.
네오팜 최근 실적

네오팜 최근 실적

네오팜은 지난해 모든 브랜드가 견고한 성장세를 유지하며 영업이익률이 전년비 증가했다.

아토팜은 지난해 4분기에 신규 출시한 ‘모이스쳐 밸런싱 크림’ 등의 신제품 효과로 온라인 채널 위주의 견조한 매출액 성장을 이어나갔다.

리얼베리어는 4분기에만 약 30개 가량이 올리브영에 신규 입점(총 630개)하며 헬스앤뷰티 스토어 입점 매장 수 확대, 색조 및 안티에이징 등 신규 라인 런칭 효과가 지속되며 실적에 기여했다.
화장품 브랜드 ‘제로이드’

화장품 브랜드 ‘제로이드’

네오팜의 화장품 브랜드 ‘제로이드’.  [사진=네오팜 홈페이지]

네오팜의 1분기는 전 브랜드의 국내 오프라인 점포 수가 빠르게 확대되며 매출액 성장을 이끌 것으로 전망된다.

리얼베리어는 1분기에만 120개가 올리브영에 추가 입점할 예정이다. 아토팜의 경우, 올리브영 50여개에 추가 입점 했고, 1분기에만 랄라블라에 100여개 입점하며 랄라블라 전점 입점을 완료했다.

제로이드 역시 1분기에 병·의원 입점 수를 빠르게 확대하며 입점 수를 1분기말 기준 2500개까지 늘렸다. 세 개 브랜드 모두 입점 효과와 더불어 기존점 성장이 동시에 발생하고 있다. 특히, 제로이드의 지속적인 영업 레버리지 확대가 기대된다.
네오팜 최근 1년 주가 추이

네오팜 최근 1년 주가 추이

네오팜의 최근 1년 주가 추이. [사진=네이버 증권]


한경탐사봇

이 기사는 한경닷컴과 버핏연구소가 공동 개발한 탐사봇 알고리즘에 기반해 작성된 것입니다. - 기사오류문의 02-6071-1112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