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경탐사봇] 한국 주식 시장의 항공사주 가운데 지난해 영업이익 증가율 1위는 티웨이항공(4,730 -1.87%)(091810)으로 조사됐다.
항공사 관련주의 영업이익

항공사 관련주의 영업이익

한경탐사봇의 탐색 결과 티웨이항공의 지난해 영업이익은 478억원으로 전년비 1.49% 증가했다. 이어 제주항공(21,600 -1.82%)(089590)(-0.1%), 티웨이홀딩스(1,455 -3.32%)(004870)(-4.84%), 한진칼(48,400 -2.81%)(180640)(-5.64%), 예림당(3,435 -0.15%)(036000)(-10.78%) 등의 순이었다.
티웨이항공 연간 영업이익 (억원)

티웨이항공 연간 영업이익 (억원)

올해 영업이익은 675억원으로 전년비 41.21%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티웨이항공은 저비용항공사(LCC)로서 국내 및 국제항공 여객운송업을 영위하고 있다. 지난해 8월 상장했다.

티웨이항공, 올해 1Q부터 실적 증가 기대

티웨이항공의 지난해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7318억원, 478억원, 379억원으로 전년비 매출액과 영업이익은 25.31%, 1.49% 증가하고 당기순이익은 4.53% 감소했다. 지난해 4분기 매출액은 1733억원, 영업손익, 당기순손익은 적자전환했다.
티웨이항공 최근 실적

티웨이항공 최근 실적

티웨이항공은 지난해 내국인 출국자 증가와 함께 신규 노선 취항 및 신규 항공기 도입 확대 등의 공격적인 성장 전략을 기반으로 매출은 전년비 증가했다. 그러나 항공유 가격 상승에 따른 원가부담 확대, 영업외수지 개선에도 법인세비용 증가로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적자전환했다.
항공기 'B737-800'

항공기 'B737-800'

티웨이항공의 항공기 'B737-800'.  [사진=티웨이항공 홈페이지]

티웨이항공의 올해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은 각각 8493억원, 710억원, 515억원으로 전년비 16.06%, 48.54%, 35.88%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일본 5자유 운수권을 활용한 인천-나리타-괌, 인천-나고야-괌노선의 공급확대와 수요증가로 수혜가 기대되기 때문이다. 또 올해 6대 기재 순증(1분기 1대, 2분기 1대, 3분기 3대, 4분기 1대)에 따른 실적 성장이 전망된다. 상장 이후 상향된 재무상태와 크레딧을 바탕으로 MR(Maintenance Reserve, 임차료 항목에 포함됨) 비용을 L/C(지급보증)로 대체함으로써 70억원 수준의 비용절감 효과가 기대된다.
티웨이항공 최근 8개월 주가 추이

티웨이항공 최근 8개월 주가 추이

티웨이항공의 최근 8개월 주가 추이. [사진=네이버 증권]


한경탐사봇

이 기사는 한경닷컴과 버핏연구소가 공동 개발한 탐사봇 알고리즘에 기반해 작성된 것입니다. - 기사오류문의 02-6071-1112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