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기업투자 전문 벤처캐피탈 컴퍼니케이파트너스가 내달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컴퍼니케이파트너스는 15일 금융위원회에 증권신고서를 제출하고 본격적인 공모절차에 착수했다. 증권신고서에 따르면 컴퍼니케이파트너스가 이번 상장을 위해 공모하는 주식 수는 총 400만주다.

공모 예정가 범위는 3600원에서 4000원이다. 총 공모금액은 범위 하단 기준 144억원이다. 내달 8일~9일 양일간 수요예측을 거쳐 공모가를 확정한 후 같은 달 13일부터 14일까지 청약을 받는다. 상장과 매매개시 예정은 내달 23일이다. 대표 주관사는 NH투자증권이다.

컴퍼니케이파트너스의 지난해 영업수익은 149억원, 영업이익 82억원, 당기순이익 62억원이다. 최근 3개년 평균 영업이익 95억원, 영업이익율 59%를 기록하고 있다.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