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이오·메디칼 솔루션을 영위하는 마이크로디지탈이 코스닥 상장 예비심사를 통과했다고 15일 밝혔다.

마이크로디지탈은 지난 11일 한국거래소 코스닥시장으로부터 상장 예비심사 승인을 받았다. 마이크로디지탈은 바이오·메디칼 분야에서 광범위하게 사용되는 정밀진단 시스템을 개발·공급하는 기업이다.

마이크로디지탈은 국내 최고 광학 기술력을 바탕으로 바이오 분석·메디칼 분석 시스템을 자체 설계해 제조·판매하고 있다. 회사가 자체 개발한 미량 흡광분석 시스템(Nabi), 전자동 면역분석 시스템(Diamond) 등 주력 제품을 현재 약 30여개국에 수출하고 있다.

마이크로디지탈 관계자는 "국내 유일한 화학발광, 형광, 흡광 광학 기술력과 바이오, 메디칼 시스템 사업의 성장성을 인정 받은 것으로 평가한다"며 "코스닥 상장을 계기로 당사는 차세대 정밀진단 솔루션을 개발해 현장진단(POCT) 시장에 진출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마이크로디지탈은 상장 후 100여개 질환 표지자를 30분 이내 정밀하게 진단할 수 있는 차세대 정밀진단 솔루션을 개발, 체외 진단 시장 공략에 박차를 가한다는 계획이다. 주관증권사는 하나금융투자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