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분기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금액 3342억원…전분기비 98.8% 증가

한국예탁결제원은 올해 1분기 주식관련사채 권리행사 금액이 3342억원으로 지난 분기보다98.8% 증가했다고 9일 밝혔다.

주식관련사채의 권리 행사건수는 726건으로 전분기 대비 84.2% 늘었다. 권리행사가 늘어난 것은 전환사채(CB)의 영향이 컸다. 전환사채 발행기업의 주가가 행사가격을 넘어 지속 상승한데 따른 것으로 예탁결제원은 풀이했다.

세부적으로 행사건수를 살펴보면 전환사채가 599건으로 지난 분기보다 148.5% 증가했다. 교환사채(EB)가 40건으로 같은 기간 110.5% 늘었다. 신주인수권부사채(BW)는 87건으로 35% 줄어들었다.

행사 금액은 전환사채가 2270억원으로 전분기 대비 69.5% 증가했다. 교환사채는 950억원으로 같은 기간 479.2% 늘었다. 신주인수권부사채는 122억원으로 31.4% 줄었다.

행사 금액이 가장 큰 종목은 폴라에너지앤마린(1회·교환사채 765억원)이다. 이어 롯데관광개발(14,450 -2.03%)(5회·전환사채 276억원) 세종공업(8,600 -1.38%)(6회·전환사채 117억원) 순이었다.
.
이송렬 한경닷컴 기자 yisr0203@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