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융투자가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출시했다. (자료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가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출시했다. (자료 = 하나금융투자)

하나금융투자는 해외투자에 대한 종합 솔루션을 제공하기 위해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내놓았다고 18일 밝혔다.

하나금융투자는 다양한 시장상황에 맞는 해법을 제시하고자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을 마련했다.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은 △글로벌 투자 망원경과 △글로벌 투자 현미경 △글로벌 투자 만화경으로 구성됐다.

글로벌 투자 망원경은 달러표시 채권을 비롯한 각종 해외채권 상품들을 조망한다. 글로벌 투자 현미경은 하나금융투자 리서치센터가 유망한 해외주식과 랩상품을 엄선해 추천한다. 글로벌 투자 만화경에선 글로벌 시장 트렌드에 부합하는 각종 해외펀드와 파생결합증권에 대한 가이드라인을 제시한다.

정기환 하나금융투자 마케팅 실장은 "해외 투자 서비스가 단편적인 주식종목 또는 펀드 추천에 머물러 있는 경우가 많다"며 "개인투자자도 전문투자자들처럼 글로벌 자산 포트폴리오를 손쉽게 구성하고, 소액으로도 다양한 글로벌 자산을 편입 할 수 있도록 도움이 되는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선보인 것"이라고 밝혔다.

또 해외 여행시 편리하게 사용되는 달러북을 주는 달러북 증정 이벤트도 실시한다. 하나 글로벌 스코프 3.0에서 제시하는 추천상품에 1000만원 이상 가입하고 하나금융투자 홈페이지 또는 모바일 앱에서 이벤트에 응모하면 추첨을 통해 달러북을 준다. 달러북은 이벤트가 종료되는 5월말까지 3개월 동안 매달 200명씩 총 600명에게 증정한다.

해외투자 상품들은 운용결과에 따라 원금손실이 있을 수 있으며, 그 손실은 투자자에게 귀속되고 예금자보호법상 보호 상품이 아니다. 해당 상품을 취득하기 전에 투자대상, 보수, 수수료 및 환매방법 등에 관해 투자설명서를 반드시 읽어봐야 한다. 가까운 영업점의 직원에게 상담을 받을 것을 추천한다. 가입은 하나금융투자 전 영업점 및 홈페이지에서 가능하며, 자세한 사항은 해당 영업점 및 손님케어센터로 문의하면 된다.

고은빛 한경닷컴 기자 silverlight@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