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대한민국 펀드대상] 베스트 판매사…신한금융투자, 수익률·상품 다양성 '으뜸'

‘2019 대한민국 펀드대상’ 베스트 판매사로 신한금융투자(대표 김형진·사진)가 선정됐다. 한국펀드평가의 판매사 평가 결과 신한금융투자는 수익성 부문에서 우위를 나타냈다. 판매한 펀드의 수익률이 가장 좋았다는 의미다. 안정성과 상품 다양성 측면에서도 높은 경쟁력을 인정받았다.

신한금융투자는 투자자들이 손쉽게 펀드에 가입할 수 있도록 다양한 서비스를 펼치고 있다. ‘토스 펀드가입 서비스’는 젊은 투자자들에게 호평받고 있다. 간편 송금 서비스인 토스(TOSS)와 연계한 이 서비스는 토스 앱(응용프로그램)에서 신한금융투자 종합자산관리계좌(CMA)를 개설한 뒤 간편 인증을 거쳐 펀드에 가입할 수 있다. 공인인증서 없이 클릭 몇 번만으로 펀드에 가입해 수익률을 관리할 수 있는 게 특징이다.

조진형 기자 u2@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