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동제약, 임직원 봉사·친환경 캠프 등 사회공헌활동 전개

광동제약(8,940 -0.45%)은 임직원 봉사활동과 사회복지단체 후원을 비롯해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다방면에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하고 있다고 27일 밝혔다.

광동제약 임직원들은 연중 개최되는 봉사활동에 참여하고 있다. 올해는 사단법인 '희망의 러브하우스'와 함께 평택 등지에서 총 4회의 집수리 봉사를 진행해, 거동이 불편한 어르신이 거주하는 낡은 가옥 곳곳을 수리했다. 봉사단은 도배와 장판 교체, 전기시설 설치, 단열재 시공 등 전반적인 공사를 통해 안전한 주거환경을 만들었다.

밥상공동체 연탄은행과 함께 하는 연탄나눔 봉사활동도 매년 겨울 진행된다. 광동제약 임직원과 가족은 지난달 서울시 노원구 백사마을을 찾아 홀몸 어르신을 비롯한 어려운 이웃이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연탄 1400여장을 전달했다.

또 지난달 서울 광동제약 본사에서는 백혈병 소아암 어린이 돕기 헌혈 행사가 열렸다. 직원들은 자신의 헌혈증을 기증하며 환아들의 쾌유를 기원했다. 광동제약은 임직원이 자발적으로 기부한 헌혈증과 함께 비타500, 비타500 젤리 등의 제품을 한국백혈병소아암협회에 전달했다.

'비타500 고3 응원 캠페인'은 올해로 17회를 맞는다. 이 행사는 네티즌이 보낸 수능응원 메시지를 집계해 가장 높은 누적점수를 기록한 고교를 선정해 재학생에게 비타500을 선물한다. 올해 응원메시지 응모수는 총 29만여건으로 역대 최다를 기록했다. 초등학생 가족을 초청해 친환경 체험을 하는 옥수수가족환경캠프도 꾸준한 인기를 모으고 있다. 지난 7월 제11회 행사가 개최됐다.

광동제약은 제주 지역경제 활성화와 도내 취약계층 지원도 진행 중이다.

회사 관계자는 "어려운 이웃을 돕기 위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연중 진행하고 있다"며 "나눔의 문화를 확산시키는 프로그램을 지속적으로 개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민수 한경닷컴 기자 hms@hankyung.com

ⓒ 한경닷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